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429.65 875.58 1077.20
보합 14.53 보합 11.17 ▼7.3
+0.60% +1.29% -0.67%

임종석, 김성태 위원장에 "왜 화를 저한테 푸시는지…"

  • 이승훈·김민석·정재원, 남자 팀추월 은메달

    한국 스피드 스케이팅 팀추월 남자 대표팀이 은메달을 차지했다.이승훈(30)·김민석(19)·정재원(17)이 21일 강릉 스피드스케이팅 경기장 오발에서 열린 스피드 스케이팅 남자 팀추월 결승에서 노르웨이에 밀리며 은메달을 땄다. 한국은 2014 소치올림픽에 이어 팀추월 두 번째 은메달을 획득했다.

  • 신동빈 회장, 日롯데 대표이사 사임…부회장직은 유지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일본 롯데홀딩스 대표이사에서 물러났다. 최근 '최순실 국정농단' 사건 1심에서 실형을 선고받아 법정구속되면서 대표직을 내놓은 것이다. 일본 롯데홀딩스는 신 회장의 대표이사직을 일반 등기이사로 전환하고 부회장직을 그대로 유지하는 방식으로 예우했다.21일 롯데그룹에 따르면 일본 롯데홀딩...

  • GM 엥글, 산은에 실사 협조 장담 후 내일 산업부 차관 면담

    GM이 한국GM에 빌려준 대출의 출자전환과 신차 배정 가능성에 더해 KDB산업은행(산은)의 실사에도 적극 협조하겠다는 입장을 밝힌 가운데 정부가 대응방안을 놓고 고민에 빠졌다. 당초 GM의 진정성에 대한 의구심이 해소되지 않는다는 입장이 지배적이었지만 일단 정상화 방안 실천 의지를 따져볼 필요가 있다는 ...

  • 송하늘 "조민기, 밤마다 오피스텔로 불러…" 성추행 폭로

    배우 조민기가 청주대학교 교수 재직 중 제자들을 성추행했다는 의혹에 휩싸인 가운데 그의 제자였던 신인 연극배우가 성추행 정황을 구체적으로 폭로했다.20일 청주대는 지난해 1월 여학생 성추행 의혹이 제기된 조민기에게 정직 3개월의 중징계를 의결했다고 밝혔다. 하지만 조민기 측은 "성추행 관련 내용은 명백한 루머"라고 주장했다.학생들과 조민기의 주장이 맞서는 가운데 이날 밤 11시쯤 '청주대학교 연극학과를 졸업한 신인 연극배우'라고 밝힌 송하늘이 장문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글을 올려 "조민기가 학생들을 상대로 성추행해왔다"고

  • 메리츠證 주관 김포 1.8조 PF 빅딜 난항

    부동산 금융 분야의 강자인 메리츠종금증권이 주관하는 1조8000억원 규모의 김포한강시네폴리스 프로젝트 파이낸싱(PF)사업이 지연되고 있다. 이달 초로 예정된 지급일도 넘겼다. 메리츠종금증권은 조달 금액 총액과 금융구조 변화로 논의가 필요하다는 설명이지만 세부 합의까지 어려움이 예상되고 있다. 21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메리츠종금증권은 시행사인 한강시네폴리스개발(주)에 약속했던 토지비 등 PF 자금 지급일을 넘겼다. 메리츠종금증권은 대표 주관사로 선순위채권 1조6000억원에 대한 총액 인수를 결정했으나 후순위 2000억원을 맡기로

실시간 속보

    마켓뉴스
    심봉사도 눈뜨게 할 '28그램짜리 기계' 심봉사도 눈뜨게 할 '28그램짜리 기계' 효녀 심청은 아버지 심봉사의 눈을 고치기 위해 스스로 제물이 돼 인당수로 몸을 던진다. 만일 심청이 지금 살아있었다면 굳이 몸을 던질 필요가 없었을 것 같다. 최근 이스라엘 스타트업 오르캠(Orcam)이 만든 시각장애인용 보조기기 마이아이(MyEye)가 전 세계 언론의 주목을 받고 있다.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오르캠은 지난 19일(현지시간) 3,040만달러(327억원) 등 지금까지 총 1억3040만달러(1400억원) 투자를 받았다. 기업가치도 10억달러(1조원)로 인정받아 '유니콘'(가치 10억달러 이상 스타트업)으로 등
    또 판커신이…중국 여자 쇼트트랙 실격 이유 또 판커신이…중국 여자 쇼트트랙 실격 이유 "만약에 우리가 한국팀이었다면 실격 처리되지 않았을 것이다.""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은 반드시 공정할 것이다."2018 평창동계올림픽 쇼트트랙 여자 3000m 계주 결승에서 한국이 금메달을 차지한 가운데 임페딩 반칙(밀기 반칙)으로 실격 판정된 중국이 반발하고 나섰다.20일 강릉 아이스 아레나에서 열린 쇼트트랙 여자 3000m 계주 결승에서 판커신·취준위·리진위·저우양으로 구성된 중국 대표팀은 4분7초424 기록으로 한국에 이어 두번째로 결승선을 통과했다. 하지만 비디오 판독 후 실격 처리되며 메달 획득

    포토 · 영상